포스코 나무 강판이 접목된 스타벅스 매장 / 사진=포스코 제공

포스코가 컬러프린트 강판인 나무 철판을 사용해 스타벅스 벽면을 장식했다.

 

스타벅스 매장의 내외부, 벽과 천장 등에 적용돼 견고한 철의 느낌과 아늑하고 온화한 나무의 분위기를 살렸다.

 

이를 통해 포스코는 대중들에게 포스코의 기술을 자연스럽게 선보이게 됐다.

 

나무 철판은 철강재인 포스맥(PosMAC) 위에 포스코 강판의 프린팅 기술을 더해 제작됐다.

 

컬러프린트 강판은 내구성과 내후성, 그리고 가공성이 우수하고 나무나 대리석 등 자연 소재를 그대로 표현할 수 있으며, 리사이클링(Recycling)도 가능해 친환경적이라는 특징도 있다.

 

양 사는 환경보호를 위한 친환경 건축자재 사용에 공감대를 형성해 포스코는 리사이클링이 가능한 철강재 사용을 장려하고 스타벅스는 친환경 건축자재를 활용한 그린스토어 구축에 주력 중이다.

 

스타벅스 김해진영DT(드라이브 스루), 제주삼화DT점 외부에는 나무 패턴의 컬러프린트 강판이 적용됐다.

 

건물 외부에 나무 소재를 사용할 경우 변형과 변색이 일어나기 쉽지만 컬러프린트 강판을 사용하면 이를 방지할 수 있다.

 

포스코 관계자는 "환경과 사회적 가치를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철강제품을 개발하고 이를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