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터

 

 

 

국토교통부가 건설업계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건설혁신 선도기업 100개사를 발굴한다.

 

지난 27일 국토교통부는 성장잠재력과 기술력을 보유한 건설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건설혁신 선도기업을 발굴하고 기술개발 및 국내해외시장 개척 등 전방위로 지원할 계획을 밝혔다.

 

건설혁신 선도기업으로 선정된 100대 기업은 작지만 강한기업으로 성장해 건설산업 발전을 이 끌어나갈 건설혁신의 아이콘으로 만드는 것이 지원 사업의 목표다.

 

신청은 오는 1115일까지 중소기업들의 지원을 받아 건설혁신선도기업 선정위원회의 평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11월말 대상기업을 선발한다.

 

건설혁신선도기업 선정위원회는 이번에 새로이 추진하는 100대 건설혁신 중소건설기업 선정을 위해 최초로 구성되며, 산업계, 공공발주기관, 연구기관 등이 참여한다.

 

선발은 종합전문 등의 건설업 구분 없이 이루어지며 기술개발 30%, 시장진출 80%, 기술개발시장진출 10%로 분류해 분야별로 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대상은 매출실적 및 기술인력 고용비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미래 투자계획을 갖춘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만약 2년 이상 실적이 없는 경우, 사망사고 발생 등으로 행정처분을 받은 경우, 부도회생워크아웃 등 부실기업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선정대상에서 제외된다.

 

각 부문별로 국내 시장진출 기준은 종합건설업의 경우 직접시공능력, 전문건설업은 공사관리능력을 중심으로 평가해 선정하고 해외는 해외진출 계획의 타당성·구체성을 중심으로, 기술개발은 기술 구현 가능성을 중심으로 평가·선정한다.

 

100대 건설혁신 선도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특성과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방안 마련을 위해 중소건설기업 140개를 대상으로 수요를 조사하고 이를 기반으로 보증부담완화, 저리자금 대출 확대 등 단기간에 사업 여건을 개선시킬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원한다. 또한, 분야별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특정 분야에 특화된 지원도 추진한다.

 

국내 시장진출 분야의 경우 상호협력평가 가점(3), 고용평가 가점(0.5), 인증제(KISCON 기업정보 공개) 등을 통해 지원하고, 해외 시장진출 분야는 타당성·사업성 분석(KIND) 및 시장개척 지원과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또한 기술개발의 경우 창업 생태계 플랫폼 제공을 위한 스마트 건설지원센터입주지원, 혁신기술 수요처 제공을 위한 수요기반 기술사업화 지원사업선정 우대 등을 통해 지원한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중소벤처기업부

 

수출유망중소기업 지정사업을 접수 모집이 시작된다.

 

성장이 기대되는 중소기업을 지정해 수출지원기관의 지원사업 참여시 우대하는 사업인 수출유망중소기업 지정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KOTRA 20개 수출지원기관의 지원사업 참여시 우대하는 사업이다.

 

성장 가능성이 높은 수출중소기업을 발굴하여, 수출유관기관의 우대지원을 통해 수출유망중소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실시된다.

 

주요 우대사항으로는 수출지원사업, 수출금융 및 보증지원, 금리·환거래조건 등에 가점 부여 및 지원한도 상향, 수수료 및 보증료 할인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수출유망중소기업 지정기간은 지정일을 기준으로 2년으로, 최대 4회까지 지정가능하며 지정기간 중 전년대비 직수출 증가율이 연평균 20% 이상인 경우 1회 추가지정이 가능하다.

 

신청자격은 신청년도나 직전년도의 수출실적이 각 미화 500만 달러(한화 약 564250만 원) 미만인 중소기업으로 만 신청년도 및 직전년도 모두 수출실적이 없는 내수기업은 신청할 수 없다.

 

지정을 희망하는 수출중소기업은 116일 오후 6시까지 수출지원센터홈페이지(www.exportcenter.go.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구 ‧ 경북  26 개 중소기업 해외규격인증 비용 지원 받는다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대구경북 26개 기업이 제 3차 해외규격인증획득지원사업 대상자가 됐다고 발표했다.

 

선정 기업은 유럽에서 쓰이는 CE 인증을 비롯해 424개의 해외규격 중 최대 4개 인증 획득에 소요되는 인증비와 시험비, 컨설팅비 등에 대해 최대 1억 원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기업의 전년도 매출 규모에 따라 국비지원 비율을 50~70%까지 차등으로 지원한다.

 

전국적으로 경기도가 68개로 가장 많았고, 서울은 42개사로 2위를 기록했으며, 대구경북은 3번째로 많은 26개의 기업이 대상자로 선정됐다.

 

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은 "해외규격인증은 수출 통관의 필수 요건일 뿐만 아니라, 해외 바이어들에게 품질보증을 증명하는 수단으로 여겨지면서 그 중요성이 갈수록 증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구광역시

 

대구광역시가 ‘2020년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 장학생을 선발할 예정이다.

 

지역 내 중소기업체 근로자 자녀 중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품행이 단정한 고교생 20명과 대학생 20명을 선발해 장학금을 지원하기 위해 대구광역시는 ‘2020년 중소기업 근로자 자녀 장학생을 선발한다고 밝혔다.

 

장학금은 고교생 20명에게 장학금 각 150만원, 대학생 20명에게 장학금 각 200만원ᄁᆞ지 등록금 범위 내에서 지급될 예정이다.

 

선발인원 및 지급금액은 인재육성기금 운용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된다.

 

신청 자격은 대구시에 사무소와 사업장이 있는 중소기업체 사정에서 2년 이상 근무한 상시근로자의 자녀로 제한된다.

 

또한 가구당 소득이 2019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 80%(4인 기준 4981070), 노사화합상 수상 및 유공자 등은 90%(4인 기준 5,603,700) 원 이하여야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기간은 1019일부터 1030일까지로 해당 구·군에 접수할 수 있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구경북 중소기업 전망 / 사진=중소기업중앙회 대구경북본부

대구경북의 중소기업 경기전망이 하락세로 접어들었다. 4월 이후 6개월 만이다.

 

중소기업중앙회 대구경북지역본부에 따르면, 지난 915일부터 921일까지 대구경북 중소기업 374곳을 대상으로 202010월 경기전망조사를 실시했다.

 

10월 경기전망지수(SBHI)8월의 64.8보다 3.5p 하락한 60.3로 나타났다.

 

SBHI100 이상이면 경기전망이 긍정한 기업이 많다는 뜻이며, 100 미만이면 반대를 의미한다.

 

대구경북 경기전망지수는 2020450.0을 기록한 이후 반등세를 보여왔으나 다시 꺾이게 됐다.

 

원인으로는 지난 8월 수도권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내수부진과 지역감정 불안 등이 주된 이유로 분석됐다.

 

업종별로는 제조업이 71.1872.0 대비 0.9p 하락했다. 비제조업은 58.0으로 8월에 나온64.4 대비 4.9p 떨어져 하락폭이 더 컸다.

 

대구경북 중소기업의 올 8월 제조업 생산설비 평균가동률은 65.9%로 전월보다 0.5%p 올랐으나 여전히 전국가동률(67.6%)보다는 1.7%p 낮았다.

 

최근 1년간 중소기업 SBHI 전망. / 사진=중소기업중앙회 대구경북지역본부 제공

 

대구상공회의소도 828일부터 910일까지 지역 기업 210곳을 대상으로 4분기 기업경기 전망 조사를 진행했다.

 

제조업은 61, 건설은 42였다.

 

제조업 중에서도 섬유 75, 기계 26, 자동차부품 87로 기준치를 밑돌아 부진이 점쳐졌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ARM Holdings

 

반도체 펩리스 기업 ARM이 국내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13개사에 종합 설계 패키지를 제공한다.

 

지난 4월 중소벤처기업부, ARM 서울대학교는 시스템반도체 혁신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한 자상한 기업협약을 맺었다.

 

협약 내용은 ARM은 첫 번째 글로벌 자상한 기업으로서 국내 시스템반도체 10개 기업에 설계 패키지 지원과 글로벌 기술교류 활성화, 교육지원을 제공하는 것이다.

 

ARM은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에게 ARM이 가지고 있는 인프라를 무료로 제공하는 플렉시블 엑세스 스타트업(Flexible Access Startup)을 마련해 제공할 방침이다. 지원 기업도 10개에서 13개로 늘렸다.

 

플랙시블 액세스 스타트업은 누적투자 500만달러 미만 또는 연매출 100만달러 미만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종합 설계패키지, 인프라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정된 13개사는 중기부 빅3(BIG3) 혁신창업 패키지 시스템반도체 분야 50개사 중 ARM과 서울대의 1차 서류검토 2차 현장방문을 거쳐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기업에는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칩을 보유한 딥러닝 기반 영상 인식기술 공급기업 디퍼아이’, 논문실적을 낸 인력들로 구성된 지능형 반도체 설계업체 모빌린트등이 있다.

 

또한, 서울대 대학원생들이 창업한 SSD 반도체 생산기업 파두’, 2019년 대한긱문 기술혁신대상 등을 보유한 인공지능 반도체 솔루션 기업 딥엑스도 포함됐다.

 

중기부 오기웅 창업진흥정책관은 “Arm과 스타트업 간 자발적 상생협력은 상당한 의미를 가진다고 생각한다. 국내 스타트업에게 우수한 인프라를 활용할 기회를 제공해 주신 암(Arm)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시스템 반도체 기업지원을 위해 중기부도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ARM 코리아 황선욱 지사장은 중기부와 힘을 합쳐 국내 시스템반도체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플랙시블 액세스 스타트업’, 디자인하우스 지원 프로그램 암 어플루브 디자인 파트너등 다양한 스타트업 지원정책을 통해 양질의 서비스를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ARM은 최근 GPU로 대표되는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NVIDIA)20억 달러(한화 약 23600억 원)에 매각되면서 대대적인 조직 개편 등을 앞두고 있다.

 

또한 지난 8월에는 ARM 차이나가 독립 경영을 선언하는 하는 등 다사다난 한 한해를 보내는 중이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IBK기업은행 산하 IBK경제연구소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발표했다.

 

IBK경제연구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미치는 영향을 조사하기 위해 종사자수 300명 미만의 10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했다.

 

피해유형은 매출감소가 87.4%, 방역유형은 매출감소가 87.4%, 방역소독 비용증가 21.5%, 휴무로 인한 생산차질 14.6% 순으로 나타났다.

 

이 중 긴급경영안정자금 수혜기업 비중은 9.6% 였고, 기업은 해당자금을 인건비(82.3%), 임대료(25.0%) 등의 용도로 사용했다.

 

조사기업의 31.5%는 추가 자금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경제회복시기에 대해서는 32.8%20213분기 이후를 예상했고, 위기 극복을 위해 비용관리 강화가 52.3%, 조직운영 효율화를 33.5%등의 경영전략을 추진할 것으로 조사됐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코로나19 영향이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분석된 조사결과를 활용해 중소기업에 대한 적시 금융지원과 업종별 맞춤 금융·비금융 서비스로 사각지대를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가 핀테크 기업 3개사를 소상공인 지정대리인으로 선정했다.

 

지난 4일 금융위원회는 제 5차 지정대리인 심사위원회에서 네이버 파이낸셜, 코나아이, 한국어음중개의 3개사를 지정대리인으로 선정했다.

 

지정대리인은 핀테크 기업이 개발한 혁신 금융서비스를 금융회사와 시범운영할 수 있는 제도로 2010년 5월에 처음 시행됐고 이번 선정이 5번째다.

 

5번째 선정을 걸쳐 31개의 핀테크 기업이 지정대리인으로 지정됐고 총 11건의 업무위수탁계약이 체결됐다.

 

6차 지정대리인 신청은 오는 8일부터 8 7일까지 접수를 받고 10월 중 심사를 진행한다.

 

네이버 파이낸셜과 코나아이는 인공지능을 통한 소상공인 신용도를, 한국어음중개는 중소기업 법인카드의 한도에 혁신금융을 도입한다.

 

네이버 파이낸셜은 미래에셋캐피탈과 코나아이는 에큐온캐피탈과 소상공인의 신용도를 관리하기 위해 전자상거래를 데이터를 기반으로 플랫폼 매출망 금융을 활성화할 예정이다.

 

인공지능(AI) 기술로 금융과 비금융거래정보를 분석해 개인 및 소상공인에 대한 신용을 평가하고 금융회사의 대출심사에 활용할 계획이다.

 

한국어음중개는 삼성카드와 함께 카드사가 보유한 정보와 중소기업의 전자어음 및 매출채권 정보를 통해 법인카드 한도를 산출하고 중소기업의 법인카드 한도가 부족한 기업들이 혜택을 볼 수 있을 예정이다.

Posted by Beginstart 비긴스타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